남북 무형유산에 대한 교류 협력을 위한 토론회 열려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1-06-19 [16:25]

  ▲ 경기도의회 (무예신문)


남북 무형유산 교류협력을 위한 토론회가 지난 6월 17일 수원시 체육회관에서 진행됐다.


경기도와 경기도의회가 공동주최한 ‘2021 경기도 상반기 정책토론 대축제’의 일환으로 열린 이날 토론회는 씨름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남북 공동 등재 의의를 되짚고, 문화체육 분야의 남북 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경기도의회 진용복(더민주, 용인3)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씨름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동 등재가 남북의 사회, 문화적 간극을 좁히고 민족공동체 동질성 회복의 출발점이 되었다”며 “이번 토론회가 남북의 무형유산에 대한 공동의 이해를 넓히고 활발한 문화 교류와 협력을 이룰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 이필근 부위원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용인대 무도스포츠학과 이태현 교수의 주제발표에 이어 박승욱 경기도씨름협회 경기위원장, 김성환 경기도박물관 관장, 오창원 중부일보 문화체육부 부국장, 박동석 국제문화재전략센터 이사장 등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나눴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