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문체부 장관, 도쿄에서 국가대표 선수들 응원한다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1-07-22 [11:06]

▲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무예신문)


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이 오는 23일 도쿄에서 열리는 일본 문부과학대신 초청행사와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한다.

 

일본 문부과학대신 초청행사에서는 황희 장관을 비롯해 각국 스포츠 장관들이 참석해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와 각국의 스포츠 정책과 방향을 공유할 예정이다. 

 

황희 장관은 ‘2020 도쿄올림픽’의 안전하고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 행사에 참석한 각국 스포츠 장관들에게 3년 앞으로 다가온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2020 도쿄올림픽 개회식’은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 참석자를 최소한으로 제한해 열린다.

 

황 장관은 “세계 최대의 스포츠 축제인 올림픽에서 우리 선수들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쳐서 그간의 땀방울이 큰 결실을 맺기를 바란다”며 “무엇보다 중요한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유관 기관과 함께 최선을 다해 선수들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황 장관은 개회식 이튿날 대한민국 파견기자단과 급식센터를 방문하고 우리 국가대표 선수들의 경기를 응원한 후 당일 귀국할 예정이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