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소년체전, 코로나19 상황 고려 종목별 겸임대회로 대체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1-03-30 [15:37]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와 함께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해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를 종목별 겸임대회로 대체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소년체전 매년 5월 중 전년도 전국체육대회 개최지에서 개최되어 왔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제101회 전국체육대회를 1년씩 순연 개최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올해 개최지가 부재한 상황이다.


또한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고 있어 참가선수단의 안전을 위해 대한체육회와 문체부는 시·도체육회, 회원종목단체 등 관계 기관과 대회 개최 방식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해왔다.


코로나19 지속세, 훈련부족으로 인한 선수들의 부상 우려, 전국규모 대회인 만큼 참가 선수단과 개최지역 주민의 안전 등을 고려해 종목별 겸임대회로 대체 운영하는데 뜻을 모았다.


향후 대한체육회와 문체부는 종목별 겸임대회 개최에 따라 학생 선수들이 피해를 받지 않도록 교육부와 지자체 등 관계 기관과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