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흥 제41대 대한체육회장, 당선증 교부 받아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1-01-20 [12:24]

▲무예신문

 

재선에 성공하며 앞으로 4년 더 대한체육회를 이끌게 된 이기흥 회장이 1월 20일 오전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과천청사에서 ‘제41대 대한체육회장’ 당선증을 교부받았다.


교부식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당선인),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장 당선인,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사무총장, 선거정책실장 등이 참석했다.


이기흥 회장은 “대한민국 미래 체육의 100년은 오늘부터 시작됐다”며 “스포츠인권존중, 체육인 복지증진, 일자리확충, 전문체육 생활체육 학교체육의 선순환구조 마련, 체육지도자의 직업 안정성 확보 등의 공약을 정책에 잘 반영해 실행할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41대 대한체육회장 선거는 지난 18일 온라인 투표로 진행되었으며 선거인단 총 2,170명 중 1,974명(90.97%)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기흥 회장은 총 915표(46.35%)를 얻어 당선됐다. 강신욱 단국대학교 교수가 507표(25.68%), 이종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 상임의장이 423표(21.43%), 유준상 대한요트협회장이 129표(6.53%)를 획득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