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실내체육시설 11일부터 제한 운영 허용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1-01-10 [18:05]

 ▲ 무예신문


부산광역시가 1월 11일부터 실내체육시설에 대한 집합금지를 일부 완화한다.

 

부산시는 10일 오후 온라인 비대면 브리핑을 통해 “11일부터 실내 체육시설업에 대해 오전 5시부터 오후 9시부터 영업을 허용한다”며 “단 8㎡당 1명으로 수용인원이 제한되며 고위험시설인 격렬한 GX류(줌바댄스, 에어로빅, 스피닝, 태보, 킥복싱) 등은 진행될 수 없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에서 일반관리시설 중 실내 체육시설업만 유일하게 집합 금지되면서 형평성 문제가 제기돼왔다. 이에 전문가와의 논의를 거쳐 결정했다”며 “타시도와의 형평성과 업계의 생계를 위해 불가피하게 최소한의 영업만 허용하게 했다”고 설명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