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2020 스포츠산업 창업 데모데이’ 마련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0-10-19 [18:05]

▲ 사진은 단순참조용으로 기사와 무관함  (무예신문)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이 창업지원 및 투자유치 프로그램인 ‘2020 스포츠산업 창업 데모데이’를 연다.

 

스포츠산업 창업 데모데이에서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공단이 지원하는 창업지원센터 및 액셀러레이터 우수 보육기업이 사업성, 시장성을 투자자들에게 평가받는다.

 

10월 21일 오후 1시 30분부터 4시 40분까지 실시간으로 열린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누구나 시청 가능하다. 발표 참가회사 중 벤처캐피털 및 투자전문가의 평가가 우수한 기업에는 1등 300만 원, 2등 200만 원, 3등 100만 원의 상금과 공단 이사장상을 수여한다.

 

행사 참가 기업은 ▲좋은운동장(장애유형별 맞춤형 홈트레이닝 서비스) ▲에듀체인지(O2O 헬스케어 서비스) ▲라인프로덕션(빙상용 스케이트) ▲이엔티엔지니어링(실내체육시설 공기 모니터링 시스템) ▲스트릭(스마트마사지기·운동콘텐츠) ▲코드리치· 뉴토(디지털 스포츠실 솔루션) ▲오렌지풋볼네트워크(온라인 스포츠교육) ▲위플레이(생활스포츠 매칭서비스) ▲써클인컴퍼니(체형분석 눈바디서비스) ▲무니스튜디오(헬스케어 아로마패치) 등 11개사이다.

 

공단 조재기 이사장은 "예비창업자 및 기창업자에게는 투자전문가의 피드백을 통해 사업을 점검하는 기회가 되는 한편 벤처캐피털 및 투자전문가에게는 혁신기업을 발굴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고 했다.

 

문체부와 공단은 스포츠 창업지원을 활성화하고자 2014년부터 6년 간 예비창업자에서 창업 7년 미만 기업 355개사를 발굴해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창업지원사업에 50억 원을 투입한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