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진흥재단, 무주군 수해복구 지원 나서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8-21 [14:53]

▲ 무예신문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이상욱) 임직원 30여명은 8월 21일 전북 무주군 부남면 대티마을을 찾아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 복구 활동에 동참했다.

 

이날 피해 복구 지원에 나선 재단 임직원들은 마을에 쌓인 토사와 부유물 제거, 침수 시설물 철거 및 복구 활동 등을 했다.

 

대티마을 민광만 이장은 “태권도진흥재단이 우리 마을의 아픔을 함께하고 이겨내는데 힘을 합쳐 주어 고맙다”고 전했다.


재단 심진용 경영지원부장은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오늘 피해 복구 활동에 재단의 많은 직원들이 자원했다”며 “하루 빨리 복구가 이루어져 주민들이 생업에 복귀하기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