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무예센터, ‘제4회 무예 열린학교’ 개최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10:37]

▲무예신문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 이사장 이시종)가 국내 거주 다문화 가정 및 외국인 아동과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제4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교육기간은 지난달 20일부터 다음달 29일까지이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무예 열린학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택견과 다양한 세계 무예를 활용해 유네스코 전략과 이념을 실현하기 위한 센터의 주요 프로젝트로 작년까지 해외 10개국, 누적인원 1,109명의 세계 각지 청소년과 여성들이 참여했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해외 파견이 제한됨에 따라 국내 소재 국제학교를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울산과 제주에 거주중인 무예를 접하기 어려운 다문화 가정 아이들과 외국인 아동, 국제학교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태권도와 택견 교육을 제공한다.

 


또한 센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하여 생활 방역 및 사업장 대응 지침을 엄격히 준수하고, 상시 점검하는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적극 대응하고 있다.


‘무예 열린학교’ 프로그램은 무예 교육을 통해 참가자들의 심신 수련, 체력 증진과 사회적 발달에 기여하고 무예 분야에 여성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 올해 ‘2020 유네스코 소녀 및 여성교육상 대한민국 후보’로 최종 선정된 바 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