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기원, 코로나19 이후 사업추진방향 발표회 가져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0-07-31 [17:03]

▲  무예신문


국기원이 코로나19 이후 사업추진방향 모색에 나섰다.

 

국기원은 7월 31일 오전 ‘코로나19 이후 사업추진방향’이라는 주제로 부서별 방안을 제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최영열 원장, 윤웅석 연수원장, 전 직원이 참석했다. 기획팀, 홍보팀, 인사팀, 총무회계팀, 전산발급팀, 국내사업팀, 국제사업팀, 시범단운영팀, 교육정책팀, 교육연수팀, 연구소 순으로 발표를 진행했다.

 

발표회에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각 부서별로 대응 방안을 마련, 대처해 온 사례를 전하고, 직원 간 공감대를 형성했다.   

 

최영열 원장은 “코로나19는 물론 이와 유사한 사태가 장기화한다면 우리 조직도 자유로울 수 없다”며 “직원 모두가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대안을 마련하고 실행에 옮기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