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국가대표 왕광연 코치,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7-08 [18:32]

▲   무예신문


태권도 국가대표팀 왕광연 코치가 지난 7월 8일 서울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열린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 시상식에서 지도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체육을 빛내고 국위를 선양한 체육인들에게 수여하는 대한체육회 체육상은 경기, 지도, 심판, 공로 등 총 8개 부문으로 나눠 시상한다.


지도부문 우수상을 받은 왕광연 코치는 ‘제24회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종합우승 등 국가대표 선수들을 잘 이끈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대한태권도협회 김석중 심판위원장은 심판부문 장려상을, 대한태권도협회 도장사업부 이종천  부장은 태권도장 활성화 및 저변확대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공로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태권도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