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PO, ‘코로나19’로 체육지도자 필기시험 잠정 연기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0-04-10 [15:20]

© 무예신문


국민체육진흥공단(KSPO, 이사장 조재기)이 올해 전문ㆍ생활ㆍ장애인스포츠지도사 필기시험을 재차 연기한다고 밝혔다.

 

KSPO는 지난 4월 4일에서 5월 9일로 시험일정을 한차례 조정한바 있다.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자격검정 2차 연기 결정을 내렸다.

 

또한 오는 6월 20일에 시행할 예정이었던 건강운동관리사 자격검정 일정도 연기했다. KSPO는 향후 코로나19 사태의 상황을 고려하여 5월 중에 추후 일정을 공지할 예정이다.

 

기존 1급 스포츠지도사(전문‧생활‧장애인) 필기시험 접수자는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다음 시험에 응시할 수 있다. 응시 비희망자는 체육지도자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취소시 응시 수수료를 전액 환불받을 수 있다.

 

KSPO 관계자는 “거듭된 시험 연기로 전국 수험생들에 불편을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 수험생의 안전 확보와 혼란 방지를 위하여 자격검정 일정관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