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기원, ‘2020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 내년으로 연기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4-09 [20:21]

▲ 무예신문


국기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참가자와 관중들의 안전을 위해 ‘2020 평창 세계태권도한마당(이하 한마당)’을 연기하기로 했다.

 

국기원은 평창군과 협의해 한마당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한마당은 오는 7월 10일부터 14일까지 닷새간 평창돔에서 세계 60여 개국 5천여 명의 태권도 가족들이 참가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었다.

 

1992년 첫발을 내디딘 한마당은 2002년 국기원 수뇌부 공백으로 인해 단 한 차례 개최 못한 적이 있지만 질병 확산 우려로 연기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기원은 지난 2월 26일 평창군과 한마당의 성공 개최를 위한 공동협약을 체결한 뒤 코로나19 상황을 예의 주시하면서 가능한 조치를 검토해 왔다.

 

국기원은 올해 연기한 한마당을 내년 7월경에 개최하기로 했으며, 세부 일정은 추후 논의할 계획이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