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IOC로부터 부상 예방 프로그램 지원받아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4-09 [10:37]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솔리다리티 위원회로부터 ‘GET SET(겟셋) 부상 예방 프로그램 확산 프로젝트’를 승인받아 예산을 지원받게 됐다.

 

GET SET 부상 예방프로그램은 누적된 올림픽 종목 부상률 조사에 근거해, IOC가 세계적 스포츠 의학 전문가들과 함께 제작한 프로그램으로 올림픽 전 종목에 특화되어 있다.

 

대한체육회는 지난 2018년 평창올림픽 국가대표를 위한 부상 예방 프로그램 운영하고 체육회 산하 스포츠클럽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부상 예방 프로그램 교육해왔다. 또한 지난해 GET SET 어플리케이션의 한국어 버전 획득 등 지속적인 사업성과 및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IOC로부터 예산을 지원 받게 된 것이다.


대한체육회는 해당 지원금을 활용하여 향후 1년 간 국가대표 선수단, 체육회 산하 스포츠클럽, 국가대표선수촌을 방문하는 외국 국가대표팀 등을 대상으로 GET SET 부상 예방 프로그램을 교육할 예정이다. 또한 ‘부상 예방 전문가 교육과정’을 운영하기 위한 기초 작업도 준비한다.

 

대한체육회 부상 예방 프로젝트를 책임, 운영하는 국가대표선수촌 김세준 정형외과 주치의는 “체육회는 지난 3년간 부상 예방 프로그램 운영 경험을 통해 많은 노하우를 가지고 있다. 국내를 포함한 아시아 개발도상국에도 적극적으로 교육할 준비가 되어있다”며 “올해 좋은 성과를 내어 2021년부터는 IOC로부터 최대 4년간 더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