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ㆍ중ㆍ일 e스포츠 대회 조직위원회 출범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0-02-28 [13:58]

▲ 사진은 단순참조용으로 기사와 무관함 (무예신문)


한ㆍ중ㆍ일 e스포츠 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조직위원회가 출범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2월 28일 한국e스포츠협회에서 ‘한ㆍ중ㆍ일 e스포츠 대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를 출범하고 첫 회의를 가졌다.

 

문체부는 지난해 11월 15일 부산에서 열린 ‘한ㆍ중ㆍ일 문화콘텐츠산업 포럼’에서 3국 e스포츠협회 간 대회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민관 위원 8명으로 이루어진 조직위는 2022년 12월까지 3년간 활동한다. 유진룡 위원장(前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비롯해 e스포츠 및 게임협회 관계자, 정부 관계자 등이 위원으로 참여해 대회 운영 등 행사 전반에 걸쳐 중심적인 역할을 맡는다.

 

제1회 한ㆍ중ㆍ일 e스포츠 대회는 오는 11월 중 서울에서 열릴 예정으로 PC, 모바일, 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의 e스포츠 종목을 선정해 3국을 대표하는 선수가 참여하는 국가대항전 방식이다. 대회 기간 중 관련 국제회의, 문화·관광 행사 등을 연계해 ‘게임’을 주제로 모두가 어울리는 ‘문화축제의 장’으로 구성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ㆍ중ㆍ일 e스포츠 대회가 정기적 행사로 자리 잡는다면 국내외 이스포츠 산업의 발전은 물론 문화교류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 이번 대회를 계기로 아시아 지역이 국제 e스포츠 산업의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문체부는 앞으로 조직위와 긴밀하게 협의해 첫 번째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