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기원, 문대성 전 IOC 선수위원 국제협력특별보좌관으로 위촉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2-25 [10:00]

▲ 무예신문


국기원(원장 최영열)이 문대성 前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을 국제협력특별보좌관으로 위촉했다.

 

국기원은 2월 24일 국기원 사랑채에서 ‘국기원 국제협력특별보좌관’ 위촉식을 갖고 문대성 前 IOC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국기원은 특별보좌위원회 규칙에 따라 국기원 주요 정책사안 및 현안 관련 업무수행, 그리고 원장의 업무 운영을 보좌하기 위해 특별보좌관을 둘 수 있으며, 문 위원은 앞으로 1년간 국제협력특별보좌관으로 활동하게 된다.

 

문대성 특별보좌관은 2004년 아테네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 IOC 선수위원과 동아대학교 태권도학과 교수, 제19대 국회의원을 역임했다.

 

이날 문대성 특별보좌관은 “국기원 국제협력특별보좌관이라는 막중한 임무를 부여받아 어깨가 무겁다. 국기원은 태권도 심사, 태권도 사범 파견 등 국제사업과 관련한 여러 가지 현안이 있다. 국기원과 국가협회 간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해서 국기원의 위상이 올라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