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ㆍ日 청소년, 동계스포츠 통해 우정 나눈다!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0-01-06 [16:07]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는 1월 6일부터 11일까지 서울과 강원도(평창, 강릉)에서 ‘제18회 한·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 초청 사업을 연다. 교류에는 한국선수단 144명, 일본선수단 149명 총 293명의 선수단이 참가한다. 서울(빙상), 평창(스키), 강릉(아이스하키, 컬링)에서 합동훈련과 친선경기를 갖는다.

 

한·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 프로그램은 강릉컬링센터, 강릉하키센터 등에서 열려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유산(레거시)을 활용한다. 한·일선수단은 문화 및 역사 탐방 프로그램을 통해 양국 간 친목을 다질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는 ‘한·일청소년스포츠교류’는 1997년부터 하계 5개 종목을 중심으로 실시되어 왔다. 2002년 한일정상회담에서 월드컵 성공 의미 계승을 위한 “한일 공동 미래 프로젝트”를 실시하기로 합의함에 따라 2003년부터는 동계 종목으로도 교류가 확대됐다.

 

오는 2월 말에는 일본 나가노현에서 제18회 한ㆍ일청소년동계스포츠교류 파견 사업이 실시된다. 대한체육회는 한국선수단 159명을 파견할 계획이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