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선수 나태주, ‘미스터트롯’에서 돌풍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0-01-06 [15:54]

▲  사진 : TVchosun (무예신문)


태권도 선수 출신 나태주가 ‘미스터트롯’에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1월 2일 TV조선이 방송한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직장부 참가자로 나선 나태주는 “태권도뿐만 아니라 트로트에서도 1등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허리에 착용한 흰 띠에 대해 “트로트에서도 흰 띠로 시작해 검은 띠로 올라가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나태주는 이날 가수 박상철의 ‘무조건’을 불렀고, 화려한 발차기와 공중회전을 선보이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나태주는 올 하트를 받고, 다음 라운드에 자동 진출했다.

 

장윤정은 “운동하는 분 중에 저렇게 유연하신 분이 많지 않다. 웨이브를 하자마자 벨을 누르고 싶었는데 노래도 잘한다”고 했다.

 

향후 벌어지는 라운드에서도 나태주가 선전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