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윤형빈ㆍ김보성, 올해 말ㆍ내년 초 복귀 예정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19-10-21 [11:18]

▲ 무예신문


‘개그맨’ 윤형빈과 ‘배우’ 김보성이 MMA 복귀 초읽기에 들어갔다.

 

윤형빈은 지난 2014년 2월 9일 ‘ROAD FC 014’에서 프로 데뷔전을 치렀다. 일본의 타카야 츠쿠다와 대결, 1라운드 KO승을 거두었다. 당시 윤형빈의 경기는 순간 최고 시청률 7.2%를 기록,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현재도 꾸준히 MMA 훈련을 하고 있는 윤형빈은 올해 말 혹은 내년 초 복귀를 목표로 운동하고 있다. 로드FC 방송 판권 및 계약 문제로 복귀전의 세부 일정은 조정 중이다.


윤형빈은 “언제든지 뛸 수 있도록 운동하며 경기를 준비하고 있다. 열심히 몸을 만들면서 정식 오퍼가 오기를 기다리고 있겠다”고 말이다.

 

윤형빈에 이어 김보성도 경기 출전 의사를 밝혔다. 김보성은 지난 2016년 12월 ‘ROAD FC 035’에 출전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당시 김보성의 경기는 ‘소아암 어린이 돕기’의 목적을 가지고 있어 국민들에게 감동을 주기도 했다.

 

김보성은 “(윤)형빈이가 먼저 하고 이후에 내가 하기로 약속했었다. 로드FC 선수들과는 언제나 의리로 함께하기로 했다. 아이들을 위해 기부하는 마음으로 경기에 나서려고 한다. 기부라는 좋은 취지가 있으면 언제든지 함께할 것이다”고 말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