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종합상황실 설치 운영 돌입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19-08-22 [12:05]

▲  무예신문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행사가 10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조직위원회는 대회의 원활한 운영과 돌발 상황에 신속히 대응을 위해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준비 운영에 들어갔다.

 

종합상황실은 충주종합운동장에 설치됐다. 준비단계에서는 경기종목별 리허설과 함께 종합상황관리 훈련을 병행하고, 드러나는 미비점을 체크하여 상황대응능력을 강화하여 본격적인 운영단계에서의 빈틈을 최소화한다. 운영단계인 29일부터 9월 6일은 24시간 상황근무체제로 돌입해 대회 전 분야에 걸쳐 신속하게 상황을 파악하고 대응한다.

 

조직위는 종합상황실 운영을 통해 대회에 참여하는 선수, 임원, 관람객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대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조직위, 대행사, 유관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직위는 대회 기간 중 발생한 상황에 대하여 실질적 상황조치에 집중하기 위한 종합상황관리시스템을 개발했다. 종합상황관리시스템은 현장상황을 온라인 보고로 보고절차를 간소화하고, 현장인력 직무내용 및 비상연락망을 온라인으로 공유하여 현장인력의 상황대응력 강화한다. 또한 경기운영시스템과 연계하여 경기결과를 자동으로 취합하고, 경기장별 상황을 종합상황실에서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IT기술을 활용한 상황관리 통합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이와 함께 경기장 설치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충주체육관 등 4개 경기장에 설치되는 포디움 설치공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기능실, 경기장 환경장식 설치 등 손님맞이 준비와 국제대회 경기장으로서의 모습을 갖추기 시작했다. 조직위는 경기장내 포디움은 오는 26일까지 설치를 완료하며, 경기장 기능실과 환경장식은 25일 마무리한다. 프레스센터는 22일 설치 완료되며, 27일에는 대회 전반에 걸친 종합 리허설이 예정되어 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