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혁신위원회’ 체육분야 구조 개혁 나선다!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19-02-08 [14:59]

▲ 사진은 단순참조용으로 기사와 무관함 (무예신문)


엘리트 체육 중심의 선수 육성 방식을 개선하기 위한 ‘스포츠혁신위원회’가 구성되어 운영에 들어갔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지난달 25일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성)폭력 등 체육 분야 비리 근절 대책’으로 스포츠혁신위원회를 구성하겠다는 내용을 발표한 바 있다.


‘스포츠혁신위원회’는 민간위원 15명과 당연직 위원 5명 등 총 20명으로 이루어지며, 민간위원은 시민단체와 체육계의 추천을 받아 선임했다.


위원회는 민간위원 중심으로 자율적으로 운영하며, 정부는 위원회의 행정 등 지원업무에만 참여한다. 위원회의 결정에 따라 전체회의와는 별개로 주제별 분과위원회를 운영할 수 있으며, 위원회를 이끄는 위원장은 민간위원 중에서 호선으로 선출할 예정이다.


스포츠혁신위원회는 오는 11일 오후 2시,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첫 회의를 갖는다. 위원회는 6월까지 체육 분야 구조 혁신을 위한 세부과제를 도출하고, 2020년 1월까지 부처별 세부과제 이행 현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