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학교체육시설 확충 위해 올해 83억원 지원

가 -가 +

제주 정창남 기자
기사입력 2019-01-30 [16:54]

▲무예신문


제주특별자치도는 학교체육시설 확충으로 학생들의 기초체력 향상과 지역주민들의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올해 초·중·고 31개 학교에 사업비 83억 원을 지원한다.

 

학교 체육관 건립사업은 성읍초 등 14개교에 44억 원을 지원해 학생 및 지역주민들에게 생활체육 공간을 제공하고,  운동장 잔디교체 사업은 하귀초 등 4개교에 12억 원을 투입, 노후화된 잔디를 교체하는 등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체육시설 기능보강 사업은 남녕고 등 12개교에 12억 원을 지원해 낡고 파손된 시설을 보강한다.

 

특히, 문체부 공모사업으로 개방형 다목적 학교체육관으로 추진하는 한림초는 2018년도부터 매년 15억 원씩 3년 동안 지원해 체육관과 수영장을 건설하게 한다. 또, 문체부에서 2019년도 개방형 학교체육시설 사업을 2월 8일까지 신청접수 받고 있어 추가 지원되는 학교 체육시설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한편, 도는 교육청과 협의체를 구성 및 분기별 협의회 개최로, 향후 학교체육시설의 지원과 학교체육시설의 지역주민 이용 활성화를 위한 개방 노력 등을 적극 반영해 나가기로 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쉽게 학교 체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 학생들은 물론 도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개방형 학교 체육시설을 확충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주 정창남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