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합의 제전’ 제24회 충남 장애인체전 열려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18-09-10 [17:48]

▲사진 충청남도청 (무예신문)


충청남도 장애 체육인들의 대제전인 ‘제24회 충청남도 장애인체육대회’가 지난 9월 7일부터 8일까지 계룡시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번 체전에는 15개 시ㆍ군 선수와 임원 등 4,300여명이 참가, 육상과 역도, 탁구, 배드민턴, 보치아 등 정식 16개, 시범 1, 바둑과 다트 등 전시 4개 등 총 21개 종목에서 실력을 겨뤘다.


특히 탁구와 배드민턴, 볼링, 보치아, 축구 등 12개 어울림 종목을 채택,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소통하고 화합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회에 앞서 군의장대 시범공연, 블랙이글스 에어쇼, 장애인 수화 창작 무용 비츠로 공연 등이 진행돼 대회 분위기를 돋웠다.


이날 오후 계룡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개회식은 양승조 지사, 선수와 임원 등 1만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수 및 심판 대표 선서, 축하공연, 성화 점화, 식후행사 및 불꽃놀이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