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탄금호조정경기장, 전지훈련지로 ‘각광’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18-08-19 [22:49]


2013 충주세계조정선수권대회가 열렸던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에 전지훈련을 하는 선수들로 북적이고 있다.


조정 국가대표 상비군 35명이 지난 8월 1일 탄금호조정경기장에 훈련캠프를 차렸고, 이달 20일까지 훈련에 임한다. 또 서울 송파구청, 강원도 체육회, 수자원공사 선수들과 충주시청 등의 조정선수 60여 명도 함께 훈련하고 있다.


이들 외에도 57명의 조정ㆍ카누 남북단일팀과 한국 조정 국가대표 21명이 아시안게임 출전을 위해 지난 8월 12일까지 이곳에서 구슬땀을 흘렸다.


많은 선수들이 탄금호조정경기장을 찾는 이유는 수상훈련을 위한 넓은 수면과 특히 요즘 같은 폭염이 지속되는 날씨에 필수 시설인 실내훈련장, 휴게실, 회의실, 샤워·탈의실 등 각종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기 때문이다.


조정 국가대표 상비군 장현철 감독은 “미래 꿈나무인 상비군 선수들이 남북단일팀, 현역 국가대표가 훈련하는 모습을 직접 지켜보고 느낄 수 있어, 이번 전지훈련은 선수들에게 꿈을 키워주는 좋은 계기가 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