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이병완 총재, 여자 농구 국가대표 격려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18-07-23 [13:14]

▲  무예신문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이병완 총재는 7월 20일,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을 방문하여 2018자카르타·팔렘방하계아시아경기대회 출전을 앞두고 맹훈련 중인 여자 농구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하고 격려금을 전달했다.

여자 농구 국가대표 선수단은 2018자카르타·팔렘방아시아경기대회에서 남북단일팀으로 출전할 예정이다. 지난 2014인천아시아경기대회에서 금메달 획득에 이어 2연패를 위해 훈련에 매진중이다.

이병완 총재는 “여자 농구가 남북단일팀으로 참가하면서 국민들의 많은 응원이 예상되어 부담감은 있지만, 노력한 만큼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여자 농구선수들을 격려했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