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예만평] 남북 정상회담 이후 ‘체육교류’ 봇물 터지나

가 -가 +

최경탄 화백
기사입력 2018-05-04 [18:08]

© 무예신문

지난 4월 27일, 판문점에서 남북 정상회담이 있었다. 회담에서 긍정적인 결과가 나오자 남북은 각 분야에서 교류를 시작했다. 체육 분야가 가장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스웨덴 국제 탁구 선수권 대회에서 남북 단일팀을 구성해 4강전 일본과의 경기를 치른다는 계획이다.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아시아 경기 대회에 공동 입장을 결정했다. 아시아 경기 대회 출전 종목 중 7개 종목이 단일팀 구성에 긍정적인 답을 내 놓았다. 축구 농구 등의 종목은 서울과 평양에서 교환 경기를 추진하고 있다. 한국의 전국체전에 북한 팀이 참가하는 방안도 구상 중이다. 지금과 같은 평화 분위기에 힘입어 체육뿐 아니라 국가 전반의 분야에서 남북 교류가 활발하길 바란다.

최경탄 글ㆍ그림
최경탄 화백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