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현실(VR)로 안전하게 스포츠를 즐기자!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18-03-26 [18:04]

▲ 무예신문

초등학생들이 학교에서 안전하게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첨단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가상현실(VR) 스포츠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전국 178개 초등학교에 보급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청소년들에게 안전하고 유익한 스포츠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청소년 스포츠 통합플랫폼 기술개발 사업(2015년~2018년/60억 원)’을 추진해 왔다.

2016년에 해당 과제의 중간 결과물인 ‘가상현실 스포츠실’을 서울 옥수초등학교에 최초로 보급했고, 지난해에는 지자체와 연계해 전국 10개 초등학교에 시범적으로 지원한 바 있다.

당초 시범 사업은 다문화 가정과 특수학급 등 체육활동으로부터 소외된 학생들을 우선 고려해 추진되었으나, 교사와 일반 학생, 학부모들의 만족도가 높아 정규학습 과정과 방과 후 수업에 이용되고 있다.

문체부는 사업 규모를 대폭 확대하고 올해 6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전국 178개소의 초등학교에 ‘가상현실 스포츠실’을 보급한다. 또 오는 4월부터 전국 지자체, 교육청 등과 사업 추진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