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회, 선수단 최상의 견디션 위해 ‘경기력향상지원센터’ 운영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18-02-15 [22:07]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018평창 동계올림픽기간 중 참가 선수단 지원을 위해 알펜시아에 200평 규모의 경기력향상지원센터(Team Korea Lounge)를 개설하고 지난 2월 9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경기력향상지원센터는 선수들이 경기력을 향상하고 시합에 집중할 수 있도록 특식과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의무, 훈련, 영상분석 지원을 통해 선수들의 컨디션 조절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센터의 운영을 책임지고 있는 김인수 부장은 “기술 경기임원들과 선수들이 숙식을 함께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밀착 지원을 통해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15일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등 내빈들이 센터를 찾아 선수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한편, 김지용 선수단장은 경기력향상지원센터에 방문하여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우수성적 달성을 위해 수시로 방문하여 선수들을 격려하겠다”며, “대회가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선수 지원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