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외버스 ‘평창올림픽 스타디움’까지 확대 운행

가 -가 +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18-02-05 [00:11]

▲경기도청 전경(무예신문)

경기도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경기장을 찾는 도민들의 대중교통 편의를 위해 시외버스 노선을 확대 운행한다.

경기도는 ‘2018 평창 올림픽’과 ‘평창 패럴림픽’ 기간에 맞춰 오는 2월 8일부터 3월 19일까지 40일간 강릉, 속초, 삼척을 운행하는 경기도 시외버스 4개 업체 총 21개 노선을 평창올림픽 스타디움이 있는 ‘횡계 버스터미널’을 경유하도록 해당 운송사에 개선명령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대책은 올림픽 기간 동안 강릉과 평창에 위치한 경기장에 자가용 출입이 금지된 데에 따른 것으로, 횡계 버스터미널은 올림픽 스타디움까지 도보로 10분 정도면 닿을 수 있다.

대상 노선은 ▲경기고속의 강릉행 10개 노선, ▲대원고속의 강릉행 3개 노선·속초행 1개 노선·삼척행 1개 노선, ▲경남여객의 강릉행 2개 노선·속초행 1개 노선, ▲태화상운의 강릉행 3개 노선 등 4개 업체 21개 노선이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