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 경북 영천서 화려히 개막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3-23 [16:17]

▲ 사진=영천시 (무예신문)

 

2024년 전국종별태권도선수권대회가 21일부터 27일까지 7일간 경북 영천체육관에서 전국의 선수단과 관계자 2,5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된다.

 

태권도 도시 영천에서 지난 2019년 이래 5회째 개최되는 이 대회는 대한태권도협회가 주최하는 가장 큰 규모의 국내 태권도대회 중 하나이다.

 

고등부는 각 학년부 별로 남여 10체급, 일반부는 8체급으로 구분해 기량을 겨루게 되며 경기는 3전 다승제 방식을 적용해 토너먼트로 진행된다.

 

지난 22일 열린 개회식에서는 우리나라 최고의 국가대표 태권도시범단의 공연도 마련돼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날 최기문 영천시장은 “대회 참가를 위해 태권도 도시 영천을 찾아준 전국의 선수들이 서로의 기량을 겨루어 태권도의 아름다움과 힘을 마음껏 보여주시기 바라며 안전하고 편안한 환경에서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고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영천시는 이번 대회를 비롯해 ‘경찰청장기 전국단체대항태권도대회’, ‘대한민국 독도수호 태권도대회’ 등 대규모 전국대회를 개최해 오고 있으며 시청 실업팀을 운영해 올해에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 2명을 배출하는 등 태권도 도시 위상 강화에 노력하고 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