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 유망주, 산청으로 집결…소년체전 경남대표 선발전 개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3-08 [17:43]

▲사진=산청군 (무예신문)

 

경남 태권도를 이끌 유망주들이 산청에 모인다.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 태권도 경남대표선수 최종선발전’이 3월 9월 10일부터 산청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경남도태권도협회가 주최하고 산청군태권도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1000여 명의 태권도 유망주들이 출전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대회는 11개 체급 남녀 중등부, 초등부로 진행되며 각 체급별 1위 선수는 오는 5월 전남 목포에서 열리는 전국소년체육대회에 경남대표로 출전한다.

 

산청군은 대회기간 선수와 가족 등 많은 방문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특히 산청군의 우수한 체육시설 홍보와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에 긍정적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승화 산청군수는 “이번 대회를 통해 대한민국 국기인 태권도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며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대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