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완진‧이주영, 태권도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 국가대표로 선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4-02-25 [18:32]

▲ 태권도 품새 이주영 선수 (무예신문)

 

제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인 강완진과 이주영이 ‘2024 태권도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 공인품새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강완진은 2월 24일 강원도 태백 고원체육관에서 열린 아시아선수권대회 선발전 공인품새 남자 30세 이하부 부문에서 우승했다. 이주영은 여자 30세 이하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두 선수는 5월 베트남 다낭에서 열리는 아시아품새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

 

▲ 공인품새 경기장면 


자유품새에서는 남자부 김성진, 여자부 정하은이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자유품새 복식전은 개인전에서 2위에 오른 윤규성과 차예은이 출전권을 따냈다.

 

세계품새선수권대회 파견 선발전에서는 임권우와 이주영이 공인 품새 남녀 30세 이하부에서 각각 우승했다. 자유 품새 선발전 남녀 17세 이하부는 전민혁과 장한솔, 남녀 17세 초과부는 이진호와 정하은이 1위에 올랐다.

 

세계품새선수권 선발전 1∼8위에 오른 선수는 오는 7월 최종선발전을 펼친다. 세계품새선수권은 11월 홍콩에서 개막한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