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난 울산 서포터즈, 대한축구협회 강력 비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24-02-24 [15:12]

▲ 사진=처용전사 (무예신문)


프로축구 K리그 울산HD 서포터즈 처용전사가 홍명보 감독의 대표팀 감독 선임 움직임에 반기를 들었다.

 

처용전사는 “대한축구협회의 무능력함을 규탄한다”는 글과 함께 성명문을 공개했다. 성명문은 “다수의 매체에서 보도한 '대한축구협회의 K리그 현역 감독 선임' 분위기에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서포터즈 측은 “협회가 최근 한국 축구에서 일어나고 있는 사태에 그 어떤 책임감도 느끼지 않고 오롯이 K리그 감독을 통해 책임을 회피하려 하고 있다”며 “홍명보 감독을 포함한 모든 K리그 현역 감독을 선임하는 것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며 그들을 지켜내기 위한 그 어떤 노력도 마다하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처용전사는 “K리그 현역 감독의 선임 논의 자체를 무효화할 것을 요구하며 이를 위해 어떤 단체행동도 불사할 것임을 선언한다”는 내용도 성명문에 담았다. 

 

정해성 대한축구협회 전력강화위원장은 “선수들을 파악할 수 있는 시간 등을 고려했을 때 외국 감독도 가능성을 열어놨지만 국내 감독에 비중을 둬야 하지 않냐는 의견을 나눴다”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같은 기류 속에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선임은 난항을 겪고 있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