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2024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준비상황 점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4-02-20 [13:33]

▲ 무예신문

 

울산광역시는 2월 20일 시청 본관 2층 대회의실에서 ‘2024 전국생활체육대축전’ 제1차 준비상황보고회를 열고, 분야별 준비상황 점검과 역할에 대해 집중 논의한다.

 

이날 보고회는 울산시와 5개 구군, 울산교육청, 울산경찰청, 울산시체육회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육대회지원단의 총괄 보고, 각 집행부 분야별 주요 추진 상황과 향후 계획 보고 등으로 진행된다.

 

주요 논의사항은 ▲개·폐회식 ▲안전관리·응급의료 대책 ▲홍보 ▲환경·도시미관 정비 ▲종합상황실 및 대회운영본부 설치·운영 등이다.

 

먼저 전국생활체육대축전 개·폐회식 행사의 연출 추진상황을 논의하고, 개·폐회식과 연계한 임시주차장 설치와 대중교통 운행 지원 등을 포함한 교통 대책을 점검한다.

 

이어서 이번 대축전에서 최우선시하는 ‘안전’에 대해 논의한다. 이번 대회는 유소년부터 어르신까지 모든 연령대가 참가해 많은 사람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므로 경기장 안전관리와 응급의료 대책 등을 강조한다.

 

아울러, 대축전과 문화·관광의 연계로 우리 지역 홍보와 울산을 방문하는 선수단과 관람객을 위한 숙박·교통·음식점 정보 제공 등 대회 운영뿐만 아니라, 체험 및 지역 특산품 홍보 등 축제 분위기 조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눈다.

 

마지막으로 깨끗하고 정비된 도시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경기장 주변을 포함한 주요 행사장 환경 정비를 확인하고, 집행부의 신속한 상황 대처 및 조정, 원활한 대회 운영 지원을 위한 ‘종합상황실’과 ‘대회운영본부’ 설치에 대해서도 토의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생활체육 동호인과 그 가족 등 국민 모두가 참여하고 즐기는 기억에 남는 대회, 울산의 문화·관광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만들어야 한다”며 “2022 전국(장애인)체전, 2023 전국소년(장애학생)체전 등 전국단위 체육대회 개최 경험과 역량이 충분한 만큼 안전하고 풍성한 대축전이 되도록 완벽한 대회 준비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2024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은 오는 4월 25일에서 28일까지 울산 종합운동장 등 61개 경기장에서 41개 종목에 선수, 임원 2만 2,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된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