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청 김진 ‘2023 씨름대축제’ 천하장사 등극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11-19 [19:44]

▲ 대한씨름협회 제공 (무예신문)


김진(증평군청)이 19일 경남 고성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3 천하장사 씨름대축제’에서 이재광(영월군청)에게 3대1로 승리하며 생애 두 번째 천하장사에 등극했다.

 

김진은 8강 경기에서 2022년 천하장사 김민재(영암군민속씨름단)를 2-1로 제압하며 이변을 만들어냈다. 이후 4강 경기에서는 백원종(울주군청)을 만나 두 판 연속으로 안다리를 성공시켜 천하장사 결정전에 진출했다.

 


천하장사 결정전에서 김 진은 이재광(영월군청)을 만나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김진은 첫 번째 판을 안다리를 통해 가져오며 기선을 제압했으나, 두 번째 판은 이재광이 밀어치기를 성공시켜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세 번째, 네 번째 판을 김 진이 연속으로 안다리를 사용해 이재광을 쓰러뜨리면서 생애 두 번째 천하장사에 등극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