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몽흐 에르덴, ‘2023 씨름대축제’ 세계특별장사 등극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무예신문 편집부
기사입력 2023-11-17 [17:35]

▲ 대한씨름협회 제공 (무예신문)


몽골의 몽흐 에르덴이 17일 경남 고성군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3 천하장사 씨름대축제’에서 스페인의 알레한드로를 3대1로 꺾으며 세계특별장사에 등극했다.

 

들배지기를 사용해 두 판을 연속으로 가져온 몽흐 에르덴은 세 번째 판을 알레한드로에게 내주며 한 판 쉬어갔고, 네 번째 판에서 잡채기를 통해 알레한드로를 쓰러뜨리며 세계특별장사 타이틀을 거머쥐게 됐다.

 

알레한드로는 경기에서 패했음에도 몽흐 에르덴 선수의 손을 들며 승리를 축하했고, 몽흐 에르덴은 알레한드로를 끌어안고 위로하며 멋진 스포츠맨십을 보여줬다.

무예신문 편집부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