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체육 지도자, 역량 강화 위한 2023 직무교육 실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장민호 기자
기사입력 2023-10-23 [19:56]

▲ 사진=대한체육회  (무예신문)


대한체육회는 전국 229개 시·군·구체육회 소속2,800명 생활체육 지도자를 대상으로 직무교육을 실시한다.

 

2023년 직무교육은 생활체육 지도자의 현장지도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교육을 개편하면서 신규지도자과정, 행정지도자과정, 코디네이터과정 등 지도자의 수요와 역량에 맞는 맞춤교육이 신설됐다. 또한, 시도체육회 별로 필요한 교육 과정을 현장 지원하고자 ‘찾아가는 보수교육’을 신규로 개설하여 전문 강사진을 각 시도체육회로 파견 지원한다.

 

그 중 대면 직무교육은 전국 9개 권역 교육장(경기 김포/화성/양평, 강원 인제, 충남 천안, 전북 부안, 전남 여수, 울산광역시, 경북 경주)에서 12월 1일까지 총 13회에 걸쳐 개최된다.​

 

교육은 매회 100여 명이 참여하며 ▲스포츠명사 특강(신수지 리듬체조 전 국가대표, 안정은 러닝전도사 등) ▲체육지도 실기수업 ▲행정 실무교육 등 다양한 맞춤수업 내용으로 구성됐다.,

 

이번 직무교육은 지난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16년 이상 경력을 지닌 고연차 지도자를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코디네이터과정’을 먼저 실시하였으며, 이어신규지도자 과정, 행정지도자 과정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러한 대면교육 외에도 교육에 대한 다양한 요구에 대응하기 위하여 온라인 동영상교육도 병행 실시 중에 있으며, 시·군·구체육회 자체 교육도 의무교육에 포함하여 생활체육지도자의 성장과 발전, 전문성 확보를 위한 교육체계를 확립할 계획이다.

 

​2000년부터 활동해온 생활체육지도자를 대상으로 매년 실시하는 생활체육지도자 직무교육은 지역사회에 스포츠를 통해 지역주민 간의 소통과 화합의 장을 마련하는 생활체육지도자의 전문성과 지도역량 강화에 있어 유익한 교육으로 자리매김해왔다. 2023년에는지도자의 연차 및 역할에 맞도록 맞춤교육으로 진행함으로써, 보다 실질적인 지도 및 업무역량을 강화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대한체육회는 이번 직무교육을 통해 보다 발전되고 전문적인 생활체육지도 활동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여 범국민 생활체육 캠페인 ‘스포츠7330’을 전파함으로써 생활체육 참여율 향상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기대하고 있다.

장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