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청, 여자씨름단 창단… 전국 모래판 지각변동 예고

가 -가 +

최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1-01-06 [15:06]

  ▲ 무예신문


영동군청(군수 박세복)이 민속스포츠인 씨름의 저변 확대를 위해 여자씨름단(이하 여자씨름단)을 창단하고,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갔다.

 

여자씨름단 감독은 공개채용 절차를 거쳐 변영진(44) 감독을 선발했고, 선수단은 매화급(60kg 이하)에 이서후(27), 김단비(24) 선수, 국화급(70kg 이하)에 이나영(21), 임수정(36) 선수, 무궁화급(80kg 이하)에 백주희(25) 선수로 구성했다.

 

변영진 감독은 황간·새너울중학교에서 씨름단 감독으로 재직하면서, 제72회 전국씨름선수권대회 청장급 1위, 제31회 전국 시도대항장사씨름대회 용사급 1위 배출 등 다수의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훌륭한 씨름 유망주들을 발굴해냈다.

 

신규 영입된 선수들 중 단연 돋보이는 선수는 임수정 선수다. 임수정 선수는 여자씨름의 간판선수로 지난해 개최된 설날장사씨름대회, 영덕단오장사씨름대회,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국화급 1위를 차지, 국화급 최강자이다.

 

이서후 선수는 올해 천하장사씨름대회 매화급 3위를 차지한 훌륭한 선수이며, 김단비 선수도 작년 우리군에서 개최된 대통령배 전국씨름왕선발대회에서 매화급 3위를 차지하며 미래에 발전가능성을 보여줬다.

 

이나영, 백주희 선수 역시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각종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향후 여자씨름을 이끌어갈 재목으로 평가받고 있다.

 

여자씨름단은 오는 2월 ‘2021년 설날전국장사씨름대회’를 시작으로 10여개의 대회에서 훌륭한 성적을 내며, 국악과 과일의 고장 영동을 알리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최현석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