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사노피 파스퇴르, 감염병 예방 위해 맞손

가 -가 +

조준우 기자
기사입력 2019-11-23 [21:00]

▲ 무예신문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11월 21일 사노피 파스퇴르 주식회사(대표 밥티스트 드 클라랑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대한민국 선수단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대한체육회는 글로벌 백신 기업인 사노피 파스퇴르 사로부터 대한민국 선수단에게 필요한 각종 백신, 의료용품 등을 기부 받는다. 예방 접종이 필요한 주요 감염 질환(독감, 수막구균성 질환, 일본뇌염, 파상풍, A형 간염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고, 국가대표 선수들을 비롯해 유소년 선수, 지도자 등을 대상으로 감염 질환 예방법을 교육할 예정이다.

 

대한체육회는 대한민국 선수단을 감염병으로부터 보호하고, 대한체육회 소속 회원종목단체 또는 관련 기관에도 예방 접종 실천을 독려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체육 관련 행사에서 감염병 확산을 방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대한체육회와 사노피 파스퇴르 사는 대한민국 국민의 건강 증진을 위해서도 다양한 노력을 공동으로 수행해나갈 예정이다.

조준우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